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남대 '나노공학연구소 지원사업' 출범

충남대가  27일 교내에서 한국연구재단이 이공 분야 대학부설 연구소 인프라를 지원하는 대학 중점연구소(나노공학연구소) 지원사업 출범식을 했다.

나노공학 연구소는 '사물에너지(EoT; Energy of Things)용 융·복합 소재 개발연구'를 주제로 다양한 외부 자극을 에너지로 전환하는 다중 에너지 하베스터와 생산된 전기에너지를 저장, 컨트롤할 수 있는 배터리를 결합한다.

자체 에너지 생산과 관리가 가능한 사물에너지용 소재 및 통합 소자 시스템을 개발한다.

최대 9년간 총 63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공간·시간적 제약을 극복한 전 지구적인 에너지 및 정보, 헬스 케어, 전자제품에 활용 가능한 기틀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남대는 앞서 지난 6월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으로 나노공학연구소와 동물의과학연구소가 선정됐다.

윤순길 나노공학연구소장은 "미래 산업의 핵심인 사물에너지용 융·복합 소재 개발과 이를 위한 연구 역량을 높이고 인력 양성에 집중, 4차 산업혁명의 성공을 견인하겠다"며 "또 4차 산업혁명 이후의 기술 변화에 대비하기 위한 첨단 기술개발과 인프라 구축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