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대전 17개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오는 27일부터 대전지역에 있는 공공기관에 대한 지역인재 의무채용이 본격 시행된다.

6일 대전시에 따르면 공공기관에 대한 지역인재 의무채용을 뼈대로 하는 혁신도시법 시행령 개정안이 지난 4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대전에 있는 17개 공공기관은 27일 부터 지역인재 의무채용이 적용된다. 충청권 전체로는 의무채용 기관이 기존의 의무채용 기관을 합쳐 51개 공공기관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정확한 의무채용 대상 공공기관은 6월 중 국토부에서 고시할 예정이다. 

혁신도시법 시행령 개정안의 주요 내용을 보면 대전 17개, 충북 1개, 세종 1개 등 20개 공공기관이 새로 지역인재 채용의무가 적용되며, 기존 적용대상인 충북 10개, 충남 2개, 세종 19개 등 31개 공공기관에 대해선 채용범위가 충청권으로 광역화된다.

의무채용 비율은 기존 의무채용 적용 공공기관은 올해 24%, 내년 27%, 2022년 이후는 30%다. 새롭게 적용되는 대전 소재 17개 공공기관 등에 대해서는 1년차 18%, 2년차 21%, 3년차 24%, 4년차 27%, 5년차 이후에는 30%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역인재 의무채용으로 지역 학생들에게 양질의 일자리가 제공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시는 의무채용 시행시기에 맞춰 국토부, 충청권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합동채용 설명회를 27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잠정 연기하고 6월 개최를 협의 중이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