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이엠티, 충주 메가폴리스 산단 공장 신설

충북 충주 첨단산업단지에 있는 ㈜이엠티가 충주메가폴리스에 공장을 짓기로 했다.

이엠티 유상열 대표는 20일 충북도청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조길형 충주시장과 투자협약을 했다.

이 회사는 충주메가폴리스 산업단지 외국인 투자 지역 11만4587㎡ 터에 이차전지 핵심소재 생산 공장을 신설하기로 했다.

중국 롱바디그룹의 투자를 받아 추진하는 충주메가폴리스 공장 신축 사업에는 4500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올해 말 공장 가동을 전후에 500여명을 신규 채용할 예정이다.

이엠티는 2010년 2월 녹색 소재 세계 1위 기업을 목표로 설립했다. 주력 생산품은 이차전지 핵심소재인 양극재와 전구체다.

이 회사가 충주메가폴리스에 입주하면서 2016년 고시된 이 산업단지 외국인 투자지역의 입주율은 100%를 달성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