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뉴욕 꼰대'와 함께 성공 창업을 …충북대 SW중심대학사업단 '뉴욕꼰대 장준환 변호사와 미국 가즈아' 멘토링
▲ 충북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이 7일 개최한 '2020년 창업 액셀러레이션 3차 외부 전문가 멘토링' 행사에서 이건명 단장과 이날 멘토로 참여한 장준환 변호사, 강봉희 교수, 그리고 학생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미국 뉴욕에서 '꼰대 변호사'가 날아왔다.

그리고 충북대 SW예비창업자 학생들을 만나 꿈과 희망을 심어줬다.

충북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이건명)이 7월 7일 마련한 '2020년 창업 액셀러레이션 3차 외부 전문가 멘토링' 행사에서다.

주인공은 스스로 '뉴욕 꼰대'라고 부르는 미국 투자 전문 Chang Law Group P.C. 장준환 변호사다.

장 변호사의 이력은 화려하다.

현재 ▲Chang Law Group PC, New York, NY 대표 변호사와 ▲SP Holdings LLC, Englewood Cliffs, NJ 고문 변호사 ▲SP Confidential LLC, Englewood Cliffs, NJ 대표이사 등을 맡고 있다.

여기에 특이한 이력이 하나 더 있다.

바로 평창동계올림픽 문화 ICT관, South Korea, 센터장을 맡았다는 점이다.

▲ 이건명 단장이 "오늘 행사는 학생들에게 매우 좋은 기회와 경험이 될 것"이라며 행사의 의미를 설명하고 있다.
▲ 장준환 변호사가 예비 창업자인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주고 있다.

이와 관련해 장변호사는 이날 학생들에게 "본업인 변호사와 함께 부동산 및 기업투자 분야, 그리고 K-팝 콘서트와 관련된 3개 분야의 일을 하고 있다"며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고 본인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장 변호사는 '뉴욕꼰대 장준환 변호사와 미국 가즈아'란 주제로 학생들과 반가운 인사를 나눈데 이어 하루종일 전문가 멘토링을 진행했다.

장 변호사는 먼저 행사명에 자신을 '뉴욕 꼰대'로 표현한 이유에 대한 설명으로 이날 모의투자와 멘토링 행사를 시작했다.

그는 "드라마 '꼰대 인턴'을 보면서 나도 어느덧 꼰대가 됐구나 하는 생각이 들게 됐다"며 "그래서 20~30대 세대와 공감을 나누기 위해 꼰대라 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장 변호사는 "'꼰대'는 자기 주장이나 고집이 세다는 부정적인 의미가 담겨 있지만 20~30대 여러분들이 이들 꼰대들에게 톡톡 튀는 아이디어들을 들려 주고, 꼰대들도 20~30대 젊은층들을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또한 이들 세대를 알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장 변호사는 예비창업자인 학생들에게 '창업'에 대한 분명한 메시지를 전했다.

그냥 스펙을 쌓기 위한 경험이 아니라 '창업' 그 자체가 직업이고 구직활동이라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먹고 살기 위한 활동으로 돈을 버는 것이 목적이라는 점이다.

▲ 장준환 변호사가 학생과 1대 1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그만큼 창업은 철저한 준비와 치열한 생존경쟁, 그리고 열정이 있어야만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이같은 장 변호사의 인사말이 끝난 뒤 'Tech Startup Pitch Competition'(사업 아이템 소개, 발표 팀에게 투자하기)가 시작됐다.

오후에는 ▲NULL(외출 도우미 앱) ▲느루(느루 타자 연습) ▲어나더클라스(Bouncy Dungeon : 로그라이트기반 공튀기기, 퍼즐풀이형 던전탐색게임) ▲짜릿한 손맛(낚시 어플리케이션) ▲IOC(Cloud Closet) ▲검사받차(자동차 관련 서비스 소개 및 예약 앱) ▲YoYo(실종된 반려동물을 찾아주는 서비스 앱) ▲찰칵(사진작가와 고객을 이어주는 서비스 앱) ▲Small Talkers(스마트 장갑) 등 9개 팀에 대한 장 변호사의 1대 1 맞춤형 컨설팅이 진행됐다.

충북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 이건명 단장은 "오늘 행사는 대학생 (예비)창업자들에게 SW 창업아이템에 대한 모의투자 경진대회와 글로벌투자 전문가와의 1:1 맞춤형 창업 멘토링 기회를 제공하여 국내외 시장 진입 전략을 도출할 수 있는 역량을 증진시키기 위해 마련했다"며 "따라서 오늘 행사는 학생들에게 매우 좋은 기회와 경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