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대전 10대 창업보육 티노베이션 플랫폼

대전시가 창업에 관심있는 10대 청소년을 위한 혁신 아이디어 창업보육 플랫폼 구축을 추진한다. 

대전시는 1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대전시교육청, 충남대학교,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연구재단, ㈔과학기술연우연합회, ㈜트위니, 대전경제통상진흥원과 '티노베이션(teen&innovation)'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티노베이션’ 사업은 지역의 초·중·고등학생 대상, 미래 창업가 양성 플랫폼 구축을 위한 것으로, 대학교수와 인공지능(AI) 개발자, 로봇 개발자 등 각 분야 전문가 50인이 멘토단을 맡고, 전직 시니어 과학자부터 현직의 2030 과학자까지 참여하게 된다. 

전문가 멘토가 멘티를 대상으로 아이템을 검증하고 아이디어를 실체화 하는 과정을 거치게 된다. 우수 학생에는 4차산업 선도 기업 프로그램 참여 특전과 창업을 위한 공간도 제공된다.

허태정 시장은 "창업보육 플랫폼을 통해 지역의 미래 창업가를 적극 양성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