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남대·한밭대 '통합 논의' 스타트! … "공동 선포식 개최"
▲충남대 이진숙 총장과 한밭대 오용준 총장 등 공동선포식 참석 관계자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충남대학교와 한밭대학교가 본격적으로 대학 통합 논의에 나선다.

충남대 이진숙 총장과 한밭대 오용준 총장 등 양교 관계자들은 12월 28일 대전 유성구 호텔오노마에서 대학통합 논의 공동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이  총장은 "대학 간 통합은 학령인구 감소와 우수 인재 수도권 유출에 따른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지역을 넘어 세계 최고 국립대학으로 성장하기 위한 가장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방법이다"며 "양교 역량을 최대한 이끌어낼 수 있는 통합모델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 충남대 이진숙(왼쪽) 총장과 한밭대 오용준 총장이 공동선포식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오 총장은 "양교 통합은 학령인구 감소와 수도권 집중화에 대응, 지역균형발전을 견인할 최고의 인재를 양성하고 미래형 국립대의 새 틀을 만들자는 결의"라며 "양교의 뛰어난 자산과 역사, 각기 다른 역량과 특성에 대한 존중과 상생 정신으로 통합논의가 추진될 것이다"고 말했다.

양교 관계자는 "두 총장이 모든 절차를 투명하게 대학 구성원과 지역민과 공유하고, 존중과 신뢰에 기반해 통합을 추진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며 "가칭 '대학 통합 공동추진위원회’를 구성·운영, 구성원들 의견이 반영된 최적의 통합안을 만들고 민주적인 절차로 찬반을 결정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