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순천향대 'MRC 선도연구센터' 문 열다

순천향대가 23일 교내 지역혁신관(BRIX관)에서 '휴먼마이크로바이옴 분자제어 선도연구센터 개소식 및 기념 심포지움'을 열었다.

순천향대에 따르면 선도연구센터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함께하며 신산업 분야의 지식 창출 및 국가 연구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이번에 개소한 휴먼마이크로바이옴 분자제어 선도연구센터는 총 사업비 170억원을 정부로부터 지원받아 고위험 감염·대사질환 치료제 개발 연구를 수행한다.

송호연 휴먼마이크로바이옴 분자제어 선도연구센터장은 "MRC 선도연구센터는 의과대학에서 수행할 수 있는 연구 사업 중 규모가 가장 큰 대형 사업"이라며 "새롭게 주어진 역할을 잘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우 총장은 "우리대학은 오늘 개소식을 통해 국가 미래전략산업이자 충청남도 바이오 분야 주력산업인 ‘휴먼마이크로바이옴’ 산업을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