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이인숙 수필가 '가무내 연가' 출간 기념회 성황!
▲이인숙 수필가의 두 번째 수필집 '가무내 연가' 출간 기념회에서 이인숙 수필가와 청주문화원 강전섭 원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환하게 웃으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인숙 수필가의 두 번째 수필집 '가무내 연가' 출간 기념회가 11월 23일 성화동 '메이린한수위'에서 열렸다.

이번 출간 기념회는 청주문화원 강전섭 원장을 비롯해 국제PEN문학한국본부충북지역위원회 회장, 동문 수학하는 '혜안글방' 회원, 그리고 문인들을 초대하여 소소하게 마련된 자리였다.

2023년도 영예로운 충북문화재단 우수창작 지원금를 받아 출간한 작품집 '가무내 연가'는 작가의 '수탉의 도전'에 이어 두 번째 작품집이다.

▲이인숙 수필가의 두 번째 수필집 '가무내 연가' 표지.

'가무내'는 이인숙 작가가 태어난 고향 충북 화양리 마을의 사라져 가는 풍경과 청년들은 도시로 떠나고 몇몇 노인만 남아 사라져 가는 안타까운 현실을 글집에 기록했다.

그리고 그동안 신문에 기고했던 작품과 여러 문예지의 청탁으로 기고하게 된 글을 모아 '가무내 연가' 에 담았다.

작가는 2017년 전국 근로자문학재 수필부분 대상과 2019년 전북도민일보 신춘문예에 이어 2022년 계간 '에세에포레' 문학상을 수상했다.

▲이인숙 수필가는  "고이는 물이 아닌 흐르는 물, 그리고 늘 공부하고 노력하는 작가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많은 작품을 쓰기보다 한 작품이라도 독자의 기억에 남는 글을 쓰고 싶다고 말하는 이 작가는 "고이는 물이 아닌 흐르는 물, 그리고 늘 공부하고 노력하는 작가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작가는 중견 수필가 이은희 작가의 재능기부로 2015년부터 진행하는 '혜안글방'에서 처음 수필을 쓰기 시작했다.

현재는 ㈜백운에프엠에서 근무하며 혜안글방 회원, 에세이포레 운영이사, 스마트경영포럼 월간지 뉴스레터 편집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이인숙 수필가의 두 번째 수필집 '가무내 연가' 출간 기념회에서 이인숙 수필가와 청주문화원 강전섭 원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케잌 커팅을 하고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